상단여백
HOME 종합 정치
인천 서구의회, 지역아동센터 현안해결 총력기본운영비 충당모색 제도적 개선 필요 논의

인천 서구의회 의원, 강남규 복지도시위원장과 정진식 의회운영위원장은 지난 7일 관내 지역아동센터 현안사항에 대한 문제 해결을 위해 정책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서 두 의원은 관내 지역아동센터 시설장 15명을 초청해국회 예산에서 관심 밖에 있었던 지역아동센터의 기본운영비를 자구적으로 충당하는 방법을 모색하고 제도적 개선책에 대한 논의를 펼쳤다.


지난달 8일 국회에서 통과한 2019년 지역아동센터 예산은 최저임금인상률 10.9%에도 한참 모자란 2.8%로 인상액 포함 1천259억 9천500만원에 그쳤다.


그로 인해 서구지역 아동센터는 월평균 500만원 전후의 기본운영비만으로 인건비와 관리비, 사업비(교육프로그램 등)를 감당해야 한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한 아동센터장은 “우리 월급 받자고 아이들 프로그램비까지 깎을 수 있겠나”라고 안타까워하면서 “그간 이런 이야기를 전할 곳이 없었고, 들어주는 곳조차 전혀 없었는데 이번 간담회를 통해 개선책을 만련 할 계기가 되어 너무 다행이다”라고 말했다.


이번 간담회에서 거론된 내용을 토대로 두 의원은 “지역아동센터의 민원사항에 대해 구 주무부서와의 협의 및 당정협의회를 통해 조례 제·개정, 추가예산 확보, 민간기업들의 지원 가능성까지 검토하겠다”고 했으며, “이번 간담회는 지역아동센터 현안해결의 물꼬를 트는 시작이므로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관내 시설 70명의 시설종사자들과 778명의 아동들에게 유의미한 성과를 낼 때까지 계속해서 이어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양신문  webmaster@hanyangsm.com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